bacgkround-images

본문 바로가기

의료정보

의료정보 내용 보기
제목 여드름 피부관리

 

 

여드름 피부관리

여드름은 의학적으로 심상성 좌창이라고 하여 하나의 작은 종기로 보는데, 땀구멍이나 털구멍이 지방분으로 막히고, 여기에 여드름 간균이나 포도상균 등이 감염되어 염증을 일으킨 것이다. 환부는 염증으로 인해 부어 오르고, 붉어지고, 단단해지며, 고름도 생기고, 통증이나 가려움이 생겨서 자연히 손이 가게 되고, 뜯거나 짜내게 되는데, 여기에 상처와 흠이 생기고 검은 색소가 끼게도 된다.

1. 여드름의 원인

여드름의 원인은 여러가지이고 복합적이어서 한마디로 설명하기 힘들지만, 대표적인 몇가지를 살펴 보자

    1 내분비 호르몬의 이상

    사람은 누구나 체내에 남성 호르몬과 여성호르몬을 함께 가지고 있어 조화를 이루어 남녀 각각의 성특성을 보이는데, 어떤 이상이 생겨 남성 호르몬이 여성 호르몬보다 비례적으로 많이 분비되면 여드름이 증가된다.

    2 여성의 생리불순

    여성의 경우 여성 호르몬과 황체호르몬의 분비주기에 의해 생리가 일어나는데, 이 주기가 일정치 못하고, 생리의 양이 적어지거나 덩어리가 생기거나 생리통이 몹시 심해지는 경우 여드름도 상당히 악화된다.

    3 위장질환과 변비

    소화장애나 장의 흡수불량으로 인해 비타민이나 각종 영양소가 부족하게 되면, 피부 세포의 활력유지가 되지 않아 피부표면이 각질화되고 딱딱해져서 지방분비의 구멍이 막혀 여드름이 발생한다. 변비 또는 배출되지 못한 독소가 몸속으로 재흡수되므로 피부를 거칠게 하고, 여드름을 악화시킨다.

    4 음식물의 영향

    지방분이 많은 음식은 피부의 지방분비를 증가시키고, 당분의 과다섭취도 피부의 탄력을 없애며, 잉여의 칼로리도 체내 지방분의 생성을 증가시킨다. 커피나 맵고, 자극성 많은 향신료 등도 피부의 지방 분비를 과다하게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5 스트레스

    여드름의 첫째 원인이 호르몬의 불균형였는데, 이 호르몬의 분비는 자율신경의 영향으로 조절되며, 불안감이나 초조감, 그리고 지나친 스트레스등은 이 자율신경의 조절작용을 혼란시켜 여드름을 증가시킨다.

    6 불면증

    낮에 활동하는 동안에는 몸의 에너지가 근육 등 활동성 부위로 조달되다가, 밤에 쉬는 동안은 피부와 같은 정적인 세포가 에너지를 받아활력을 갖게 된다고 생각되는데,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하면 피부가 거칠어지고 여드름이 생긴다.

    7 체질성 원인

    몸은 약해 보여도 여드름이나 종기와 같은 것은 거의 안 생기는 사람이 있다. 이에 비해 항상 얼굴 등에 무엇이 자주 돋는 염증성 체질도 있는데, 이는 근본적으로 몸속에서 열이 발생하여 체내 골고루 분배되지 않고, 얼굴 등으로 집중 발산되는 경향의 체질 때문이라고 생각된다.

2. 여드름의 발생 부위

발생 부위는 얼굴이 가장 많은데, 얼굴에서도 이마나 뺨, 턱주변 등 특히 많이 나는 부위가 있는데, 이 부위를 보고 원인을 어느 정도 짐작하기도 한다. 얼굴외에 여드름이 많은 부위는 상완의 뒷쪽 부위나 등가운데 그리고 가슴 등이다.

3. 치료

    치료 방법은 대별하여 국소요법과 전신요법이 있는데, 무엇보다 먼저할 것은 위에 열거한 원인을 제거해야 한다.

    첫째, 피부를 항상 청결히 해야 하고,
    둘째, 기름이 많은 콜드크림이나, 유액제 등의 화장품을 쓰지 말고,
    셋째, 위장이나 간장등 소화기관의 상태가 항상 좋아야 한다.
    넷째, 정서적으로 불안하지 않고, 스트레스가 쌓이지 않도록 항상 즐거운 마음을 가져 취미생활을 해야 한다.
    다섯쩌, 음식은 영양을 골고루 섭취하도록 하고 물론, 비타민 C와 B종류를 특히 많이 함유한 야채와 과일을 먹어야 좋다.
    여섯째, 피로가 쌓이지 않게 충분한 수면을 취해야 한다. 음식 섭취에서 나쁘다고 보는 것은 커피, 쵸코렛, 당분이 많은 과자류, 돼지고기, 닭고기, 호도, 잣, 땅콩 등이고, 계란 노른자, 우유 등까지도 삼가는 것이 좋다.

    비누 거품이 많이 나게 하여 아침 저녁 세정하여 먼지 등이 모공을 막지 못하게 하고, 세균이 들어가지 못하게 해야 한다. 이미 생겨 불룩해지고 끝이 곪은 여드름은 손톱으로 짜지 말고, 새 볼펜등에서 심을 빼내고 소독을 한 후 똑바로 여드름을 꼭 눌러주면 지방성 비게나 고름이 나오는데, 환부를 소독해 주고 마이신 연고나 여드름 치료 전문 연고를 바르도록 한다. 시중에 나온 여드름 치료연고는 그 작용기전이 여러가지로서 여드름의 상태에 따라 그 특성에 맞는 것을 찾아 써야 하므로, 누구나 똑같은 약을 쓸 수는 없고 전문가와 상의해서 써야 한다.

전문의칼럼 다음글과 이전글
다음 글 노인 건강 관리 - 겨울철 관리
이전 글 갱년기 클리닉 - 골다공증